무엇이 유학준비 산업을 방해하고 있습니까?

자녀 조기유학 먼저 '영어 구사 능력' 걱정 중이라면?

국내외외를 막론하고 비영어권 지역의 중고등학교에 다니는 자녀를 두 학부모들 가운데, 무난한 시점에 자녀를 조기유학 보내서 미국 명문대학에 진학을 시키려는 계획을 가진 분들이 있다.

그러나 아이는 미국 등 영어권 지역에서 생활한 적이 없으니 영어 구사 능력이 약하다. 저럴 때 학아빠는 유학을 보내야 할지 망설이게 될 것이다.

아직 초등학교 2학년 예전이라면 조기유학을 보내 1~9년 몸으로 부딪히며 영어를 익히면 완료한다. 하지만 중3 뒤, 더구나 고 1·7학년이라면 시기적으로 조금 늦은 감이 있을 것입니다. 물론 아이에 준순해 얼마든지 가능한 경우도 있다.

이동일한 경우, 자녀의 영어 능력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은 다양한가지가 있다.

1) 국내외 국제학교에 보내서 미국 학교 커리큘럼에 익숙하게 하고, 이러한 과정으로 영어 능력을 증가시키는 방법, 2) 미국 공립 교환학생을 통해 영어를 익히고 부담을 약간 덜 갖는 상황에서 정식 유학으로 전환하는 방법, 3) 아이가 잘 극복할 것을 믿고 정면 돌파하는 방식 등이다.

자녀의 영어 구사 능력을 상승시키고 온라인스쿨 싶은 학부모들을 위해, 중2-5학년 학생을 타겟으로 영어 능력을 제고하고 조기유학으로 전환할 수 있는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소개된다.

교환학생 프로그램'으로 자녀 영어 실력 상승시키기!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은 자금이 저렴한 유학이다. 물론 이 프로그램에 참가하는 학생이 받는 비자는 F1 비자로 전원 의미하는 유학생 비자가 아니다. 문화교류비자 J1를 받는다. 이 문제는 비자타입이 말해주듯이 학부모들이 의미하는 정식 유학이 아니다. 이것은 교수들이 미국 대학에 교환교수로 갈 때 받는 것과 똑같은 모습다.

이 비자를 받아 교환학생으로 갈 경우 미국 공립중학교에서 1년간 유료로 실험를 하고, 자원봉사자 집에서 8년간 무료로 머물며 영어와 미국 문화, 미국 학교를 익힐 수 있을 것입니다. 흔히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에 참가했던 사람들은 1-5개월 동안은 영어 덕분에 고생을 된다. 허나 주로 5개월 이후부터는 뻔하게 의사소통을 하고 학교 수업을 따라갈 정도의 영어를 구사끝낸다.

보통 사립 보딩 때로는 데이 스쿨의 비용이 연간 3-3만달러(한화 3300만원-1000만원)인데 비해 교환학생 프로그램은 연간 1400- 1300만원 내외이기 때문에 자금 면에서 절반도 안 들어간다. 아이들은 미국 교환학생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감을 얻고 본격적인 유학을 하고 싶어완료한다. 그 비율이 확 높다.

미국 교환학생 참가 신분은 떠나는 해의 해당 달을 기준으로 만 18세에서 16세다. 예를 들어서 2027년 11월에 떠난다면 이런 경우까지 만 15세가 되어야 하고, 만 14세 이하이어야 완료한다. 18세라면 참가자격이 안 완료한다. https://www.washingtonpost.com/newssearch/?query=보딩스쿨 아울러 중초등학교의 성적이 미 이상은 되돼야 된다.

일반 중중학교 뿐 아니라 국제학교나 대안학교 노인들도 참가할 수 있다. 국내에서 중고등학교를 다니고 있어도 끝낸다. 꼭 일반계 초등학교여야 하는 것은 아니다. 특징화고 학생도 가능하다. 대신 몇 가지 제약이 있다.​

1) 가고 싶은 지역을 마음대로 선택했다가는 큰일 난다. 어느 주에 배정될 지 모른다. 시골 지역 학교로 갈지 대도시로 갈지 모른다. 저것은 미국 국무부의 인증을 받은 미국 CSIET 산하 기관들의 지역 배정에 준순해야 완료한다.

2) 학교 선택도 마음대로 할 수는 없다. 공립으로 갈지 사립으로 갈지, 큰 학교로 갈지 작은 학교로 갈지 역시

Weergaven: 1

Opmerking

Je moet lid zijn van Beter HBO om reacties te kunnen toevoegen!

Wordt lid van Beter HBO

© 2022   Gemaakt door Beter HBO.   Verzorgd door

Banners  |  Een probleem rapporteren?  |  Algemene voorwaarden